공지사항공지사항 보도자료 고시공고고시공고
정책정보정책정보 조직직원조직직원 오시는길오시는길

보도자료

검색폼
보도자료
제목 국표원, 유통사와 위해상품판매차단시스템 보급·확산 방안 등 논의
등록일 2023-11-17 조회수 1015
첨부
파일
1116(17조간)제품시장관리과, 국표원, 유통사와 위해상품판매차단시스템 보급·확산 방안 등 논의.hwp 1116(17조간)제품시장관리과, 국표원, 유통사와 위해상품판매차단시스템 보급·확산 방안 등 논의.hwp
  국표원, 유통사와 위해상품판매차단시스템 보급·확산 방안 등 논의
  - 위해상품판매차단시스템 운영 유통사와 소통의 자리 마련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원장 진종욱, 이하 국표원)은 11월 16일(목) 서울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온·오프라인 유통사 관계자 40여명과 간담회를 갖고 위해상품판매시스템의 보급·확산 방안 등을 논의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하였다.
 
‘위해상품판매차단시스템’은 정부에서 리콜한 위해상품 정보를 유통사에 제공하여 판매를 실시간으로 차단하는 시스템으로 79개 온·오프라인 유통사, 24만여 개 매장이 활용 중이며, `09년 도입이래 지난 10여 년간 2만 1천여 건의 위해제품을 차단하는 등 ‘제품안전 지킴이 역할’을 톡톡히 해오고 있다.
 
*시스템 운영 매장(개) : (‘20) 180,981 → (‘21) 222,481 → (‘22) 248,478
 
이번 간담회에서는 최근 온라인 유통시장의 급성장*으로 위해상품의 온라인 유통 우려가 커짐에 따라 온라인 안전성 조사 비중 확대**, 불법제품 시장감시 강화 등 온라인상 위해상품 차단을 위한 정부 정책을 설명하고, 유통업계와 협력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하였다.
 
*국내 온라인 쇼핑액(조원) : (‘20) 159 → (‘21) 190 → (‘22) 206 (통계청)
**온라인 안전성 조사 비중(%) : (‘20) 64.5 → (‘21) 70.4 → (‘22) 77.1 (국표원)
 
김상모 제품안전정책국장은 “위해상품의 유통 차단을 위해서는 유통업계의 적극적인 역할과 참여가 필요하다”고 강조하면서 “국표원은 관계부처와 협력해 위해상품판매차단시스템의 보급·확산 등 국민안전 확보를 위해 유통업계와 적극 소통·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목록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