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공지사항 보도자료 고시공고고시공고
정책정보정책정보 조직직원조직직원 오시는길오시는길

보도자료

검색폼
보도자료
제목 희토류, 자원 없어도 국제표준화 선도
등록일 2023-10-10 조회수 964
첨부
파일
1009(10석간)기계융합산업표준과, 희토류, 자원 없어도 국제표준화 선도.hwp 1009(10석간)기계융합산업표준과, 희토류, 자원 없어도 국제표준화 선도.hwp
 희토류, 자원 없어도 국제표준화 선도
 - 희토류 재활용 분야 국제표준 주도, 시험·분석 및 측정 분야까지 영향력 확대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원장 진종욱)은 희토류 분야의 국제표준 주도 및 국내외 교류 활성화를 위해 제8차 국제표준화기구 희토류 기술위원회(ISO/TC 298) 총회를 오늘부터 4일간(10.10.~13.) 인천 홀리데이인 호텔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에는 미국, 중국, 호주 등 14개국 해외 전문가와 한국생산기술연구원,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을 중심으로 한 국내 전문가 총 100여 명이 참여하여 희토류 표준화에 대한 논의의 장을 펼치게 된다.
 
그간 우리나라는 ISO/TC 298에서 발간된 희토류 국제표준 중 재활용 표준 3종* 모두를 제안하여 제정하고, 2종을 추가 제안하는 등 국제표준화 활동을 주도해 오고 있다. 또한 희토류 산업경쟁력 강화 지원을 위해 지난 4월 「희토류 국제표준화 전략」을 발표, 이행의 일환으로 이번 회의에서 용어, 시험방법 등 국제표준안 4종을 신규로 제안할 계획이다.
 
* (제정 완료 3종) 희토류 원소의 재활용 — 산업 폐기물 및 제품 정보제공 요구사항 등
(기제안 논의 2종) 희토류 — NdFeB 폐자석 — 분류, 요구사항 및 승인조건 등
(신규 제안 4종) 희토류 산화 코팅의 내플라즈마 성능 측정 방법 등
 
특히 이번에 제안하는 신규 국제표준 4종 중 희토류 내플라즈마 특성 시험 표준은 반도체 장비의 내구성을 위해 코팅된 희토류막의 내플라즈마 측정 기준을 제시함으로써 장비의 수명과 성능을 향상시키는데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희토류 재활용 활성화를 위해 2020년에 기제안했던 희토류 폐자석에 대한 분류, 요구사항 등 2건에 대한 표준화 후속 논의도 추진하여 전기차 모터에 사용되는 희토류 영구자석 등의 재활용을 촉진하는데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진종욱 국가기술표준원장은“차세대 모빌리티, 반도체, 디스플레이 등 첨단분야의 핵심 소재인 희토류는 향후 지속적인 수요 증대가 예상되는 산업으로 기술 발전과 안정된 자원 선순환을 지원할 수 있도록 국제표준화 활동에 적극 참여하겠다”고 의지를 전했다.
목록
상단으로 이동